뭐가 옳은건지 모르겠다. | qwtw2s | sa.yona.la ヘルプ | タグ一覧 | アカウント登録 | ログイン

뭐가 옳은건지 모르겠다.

返信

그냥 그렇다고.

점점...사는게 참...좆같다.


사실 솔직히 말하자면 암것도 하기 싫다.


무언가를 이루려면 그에 상응하는 대가를 치뤄야 한다.


기본적으로 다 가지고 있다거나 스스로 천재가 아닌 평범한 수준의 인간이라면 응당 그래야 하겠지.


근데 귀찮다.


이 무슨 속편한 소리냐 하겠지만....노력했을때 예상할수 있는 결과, 그로 인한 보상 솔직히 말해 나에겐 아무래도 상관없다.


뭐 별로 거창한 꿈은 없었다. 일단 부모님의 바람정도는 이뤄드려야지 하는 생각...


부모님의 바람대로 열심히 공부하긴 했고 대학도 알아주는데 나왔고, 그냥 저냥 취직이나 잘 되겠지 싶었는데...그건 조금 삐걱대고 있지만....


사실 나는 암데나 가도 상관없다. 좀 쪽팔리긴 하겠지만 난 괜찮은데...마지막 부모님 체면 그걸 생각하면 좀 많이 힘을 내고 노력해야할 요즘이다.


근데...


점점 그러기 싫어진다. 귀찮다.


짜증난다.


하기 싫은 일을 하려니까...


공부에 대해선...솔직히 말해 재수 끝나고 손 놨다. 대학에선 별로 한거 없다.

아 ...씨발 ....왤케 팍팍하냐...돈이란거....


후...


뭐 대충 노력해서 돈 좀 되는 직장 들어간다 쳐도...


어지간한 신의 직장 아닌데서야 인생의 대부분을 회사에 매달려 지내는 동기들 친구들 모습을 많이 보고 있다.

뭐하는 건지 진짜....


부모님 공양이나 내 노후를 생각하면 좀 그렇게라도 젊었을때 벌어 놓는게 맞는 거겠지만....


씨발 하루 대부분을 직장에서 보내고 그러면 미쳐 버릴지도 모르겠다....그것도 방학도 없이 몇십년동안 얼마 없는 씨발 휴가 따위를 기다리며 하는 직장 생활이라니....

아 씨발 토나와....


짜증나서 썅토나올 지경이다.


ㅋㅋㅋ


씨발....


콱 뒤져버릴까....

投稿者 qwtw2s | 返信 (0) | トラックバック (0)

このエントリーへのトラックバックアドレス:
API | 利用規約 | プライバシーポリシー | お問い合わせ Copyright (C) 2018 HeartRails Inc. All Rights Reserved.